본문 바로가기

세차

굿바이 여름, 소중한 자동차를 위한 애프터 바캉스 관리법 2022. 8. 9. 휴가 절정기인 7말 8초가 지나며 일상으로 복귀하는 분들이 많은데요. 특히 올해는 자동차를 이용해 장거리 휴가를 떠난 경우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실제 한국교통연구원의 교통 수요 조사 결과 교통수단별 분담률은 승용차가 91.2%로 압도적이었고, 버스(4.1%), 철도(3.2%), 항공(1.0%), 해운(0.5%)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또한 국내여행 예정지역은 동해안권(24.7%), 남해안권(18.5%), 제주권(12.2%), 서해안권(10.6%), 강원내륙권(7.9%) 순으로 꼽혀 장거리 운전이 많을 것으로 나타났죠. 이처럼 휴가철 장거리 운전 후에는 차량도 꼼꼼하게 점검해야 한다는 사실 알고 계시나요? 올 여름은 역대급 폭염으로 아스팔트가 익어갈 정도였고, 장대비가 기습적으로 쏟아지기도 해서 차..
잿빛 하늘, 자동차에도 미세먼지 마스크 필요한가요? 2021. 3. 15. 따뜻한 봄 기운으로 설레기도 전에 답답한 하늘이 이어지며 고민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지난 주 수도권과 충청권에는 2년 만에 초미세먼지 농도가 가장 높게 치솟으며 올해 들어 처음으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되었습니다. 보통 3월은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기 정체가 자주 발생해 연중 초미세먼지 농도가 가장 높은 달이라 할 수 있습니다. 문제는 초미세먼지가 머리카락 굵기의 30분의 1정도로 작아 호흡기에서 걸러지지 않고 허파꽈리까지 그대로 침투하기 때문에 미세먼지보다 인체에 더 해롭다는 것이죠. 도로를 달리는 자동차도 미세먼지 안전시대가 아니라는 사실 알고 계시나요? 미세먼지가 극성을 부리는 날에는 충분한 가시거리 확보가 어려워 안전운전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또한 자동차 부품에 미세먼지가 들어가면 잔고..